최종편집 : 2019.8.23 금 16:55
, ,
> 뉴스 > 문화
      트위터 페이스북
울진 한수원 뮤직팜페스티벌 개최
2019년 07월 29일 (월) 10:46:52 울진마당 webmaster@ujmadang.com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 이하 한울본부)가 주최한 ‘2019 울진 한수원 뮤직팜페스티벌’이 26일과 27일 양일간 관람객 1만 4천여 명에게 특별한 한여름밤의 추억과 감동을 선사하며 성료됐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울진 한수원 뮤직팜페스티벌은 더욱 강력해진 라인업으로 품격 있는 동해안 최대 음악축제로서의 명성을 이어갔다.

   
 
축제 첫 날인 26일에는 트로트 가수 신유, 장윤정과 발라드 가수 백지영, 락밴드 노브레인이 펼치는 세대 공감 콘서트가 무대에 오르며 박수갈채를 받았다. 마지막으로 변치 않는 인기를 자랑하는 국민가수 김건모가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핑계’, ‘잘못된 만남’ 등 세대를 아우르는 인기곡을 열창하며 관람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안겨주었다.

K-POP 가수가 출동한 27일에는 시원한 밴드 엔플라잉과 뛰어난 가창력을 지닌 가수 벤이 여름 감성 넘치는 공연을 선뵜다. 이날 래퍼 pH-1이 공연장에 열기를 더했고, 가수 크러쉬가 발라드와 힙합을 오가는 히트곡으로 관람객들의 환호를 한 몸에 받았다. 피날레로는 국민밴드 자우림이 ‘스물다섯 스물하나’, ‘일탈’, ‘고래사냥’, ‘하하하쏭’ 등 명곡으로 대미를 장식했다.

한편, 축제 양일간 울진의 밤하늘을 아름답게 수놓은 화려한 불꽃쇼는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와 더불어 한울본부가 무료로 제공한 부채와 야광봉은 댄스곡에서는 거센 파도를, 발라드곡에서는 은은한 물결을 이루는 색다른 경관을 연출했다.

이번 뮤직팜페스티벌을 방문한 한 지역주민은 “좋아하는 인기가수들이 한 자리에 모인 모습을 울진에서 보게 되어 반갑다. 다채로운 무대가 축제 분위기를 한껏 띄워주어 친지들과 잊지 못할 추억을 남길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지역주민을 위해 다양한 문화예술분야 지원사업을 펼칠 뿐 아니라,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상생협력하며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울진마당 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마당(http://www.ujmad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교통표지판 관리엉망
경북도, 인사 이동
울진소방서, ‘소방차 길 터주기’국민
울진국유림관리소, 추석명절 전후 국유
북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마음담은 김치
울진읍사무소 노인일자리참여자 안전보건
울진읍 노인일자리 참여자 대상 교육
(재)울진군장학재단 2019년도 제2
울진군, 제3회 경북라지볼연맹회장배
울진군 시설물 안전관리실태 위험천만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경북 울진군 울진읍 향교로 7 | 대표전화 : 054-782-1282 | fax 054-782-1285
등록일 :2010년7월20일 | 등록번호: 경북,다01390호 | 발행인 : 장희윤 | 편집인 : 장희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희윤
(주)울진마당신문 온라인계좌번호 : 농협 : 317 - 0002 - 5587 - 21 국민은행 : 626837 - 04 - 000631
Copyright 2010 울진마당.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jmad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