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18 금 10:24
, ,
> 뉴스 > 사회 | 핫이슈
      트위터 페이스북
지도층과 공인의 말
2019년 08월 09일 (금) 15:50:30 울진마당 webmaster@ujmadang.com

무슨 사건이 터질 때마다 거짓말 대잔치가 벌어진다. 앞뒤가 맞지 않는 언사로 본질을 벗어나려는 비겁함이 추악하게 비쳐지는 요즘이다.

터지는 사건마다 진실과 정직함이 없는 아름답지 못한 비정상의 단면이 드러나며 군민들에게 실망감과 자괴감을 안겨주고 있다.

군정의 오류와 실패가 있을 경우 분명한 것은 해명이 거짓말이냐 진실이냐는 것이다. 군민들만 헷갈리고 있다.

비록 잘못을 했다하더라도 정직하게 고백하고 사죄하면 될 것을 거짓말로 포장하다가 뒤늦게 개망신을 당하는 이런 사건들을 볼라치면 인성이나 가치관 등 기본자세와 정신적인 문제점을 엿보게 된다.

각종 불미스런 사안들이 손바닥으로 하늘 가리는 거짓말 대잔치가 되고 군민들에게 양두구육의 언행을 보인다면 이는 우리 군민들에게는 참으로 큰 불행이 아닐 수 없다.

이제 모든 분야에서 비겁하고 추악한 거짓과 불의한 가짜는 순간에 머물지만 아름다운 진실과 당당한 정의는 영원하다는 사실을 직시해야 한다.

공인의 말은 사회적 파장이 매우 크다.  이 때문에 늘 조심해야 한다.

이른바 설화(舌禍)인데 이는 혀를 잘못 놀려, 수많은 사람들의 따가운 관심을 끌어들여 당하게 되는 화(禍)의 총칭하는 말로 역사적으로 그 사례가 엄청나게 많다.

잘못하면 돌이킬 수 없는 화를 자초하고 만다. 행정에서도 마찬가지다. 요즘 지도층의 수준낮은 말과 글들이 도마 위에 오르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특히 공인의 경우에는 더욱 그러하다. 언제나 언행과 몸가짐을 바로 하지 않고 무책임하게 함부로 말을 쏟아낸다면 부메랑이 돼 다시 돌아오게 된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울진마당 의 다른기사 보기  
ⓒ 울진마당(http://www.ujmad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울진군, 신규공무원 36명 임용
울진군, 내년부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울진교육지원청., 관내 인사관리기준
울진해경, 울진군 북면 석호항 50대
울진군,태풍‘미탁’피해지역 의료봉사
울진 재부 온정면 출향인, 수해피해가
울진, 지역 변화상 담은 디지털영상
강석호의원, “건고추 수매물량 250
울진해경, 하반기 오징어 불법 공조조
한울원전 2호기 해양 부유물 다량 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 : 경북 울진군 울진읍 향교로 7 | 대표전화 : 054-782-1282 | fax 054-782-1285
등록일 :2010년7월20일 | 등록번호: 경북,다01390호 | 발행인 : 장희윤 | 편집인 : 장희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희윤
(주)울진마당신문 온라인계좌번호 : 농협 : 317 - 0002 - 5587 - 21 국민은행 : 626837 - 04 - 000631
Copyright 2010 울진마당.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jmadang.com